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5-17 21:03

  • 뉴스 > 시흥뉴스

시흥시, 생태문화도시 한 해 결실 모은 성과자료집 발간

기사입력 2022-01-07 10:08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시흥시(시장 임병택)2021년 문화특화지역조성사업의 과정과 결과를 한데 모은 성과자료집을 발간, 배포한다고 7일 밝혔다.

 

2021 시흥문화특화지역조성사업 성과자료집은 수도권 유일의 생태문화도시를 조성하기 위한 시흥시의 추진 방향인 문화재생 생태문화 시민주도 협력체계를 바탕으로, 코로나19 팬데믹 속에서도 빛났던 민관의 연대와 협력의 결실을 담았다.

 

구성 내용을 살펴보면, 호조벌 300주년 기념사업인 시민 300인 공동창작 프로젝트 <삼백 개의 시선, 삼백 년의 호조벌>, 국내 유일의 생태문화자원을 활용한 창작콘텐츠 축제 <3회 시흥 에코콘텐츠 창작페스티벌>, 관내 기업이 가진 유휴공간을 시와 협력해 문화공간으로 탈바꿈한 <근로자의 숲, SOOP>, 창조적 아이디어만 있다면 누구나 사업의 주체가 될 수 있는 <시민주도 활성화 공모사업>, 공동체 협력사업인 <반려식물 병원> 등이 대표적이다.

 

특히, 지역문화 우수 혁신사례 발굴확산을 통한 지역문화 격차 해소 및 창의적 지역문화 활성화 촉진을 위해 문화체육관광부가 지난해 신설한 <2021 지역문화대상> 문화포용 부문 수상과 함께 전국 지자체 최초로 운영한 <비대면문화연구소 시흥 Arts-LAB> 등의 과정도 담겨 있어 타 지자체에 관련 사업 활용서로도 충분하리라 예상된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선제적 대응과 사고의 전환으로 시민들과 더 가까이, 더 깊이 소통하며 위기를 기회로 만들고자 노력했던 지난 1년의 과정을 담았다면서 문화도시 사업을 추진 중인 전국 지자체 40여 곳에 그 성과와 과정을 공유하고 상생, 협력, 교류할 수 있는 연결고리로 활용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올해 사업 운영 4년차에 접어드는 시흥문화특화지역조성사업은 2018년 문화체육관광부 공모사업인 문화특화지역(문화도시형)조성사업에 선정돼 2023년까지 총 375,000만 원을 지원받아 추진되며, 시는 지속가능한 문화도시 시흥 조성에 모든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

송현서 기자 (bkshim21@naver.com)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