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5-17 21:03

  • 뉴스 > 시흥뉴스

유휴공간에서 생활문화시설로 탈바꿈한 (구)목감동 행정복지센터, 이제 ‘목감아트하우스27’로 불러주세요

기사입력 2022-01-06 13:02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시흥시(시장 임병택)는 목감동 행정복지센터(동장 정호종)의 신축 이전에 따라 공실이 된 구 청사를 생활문화시설로 활용하기로 하고, 지난 20217월부터 1224일까지 리모델링 공사를 진행, 완료했다.

 

시는 준공을 앞두고 전 국민을 대상으로 새 건축물 명칭 공모를 실시했다. 이번 공모에는 총 40건이 접수됐으며, 그중 37건을 심사해 <목감아트27> 명칭을 최우수상으로 선정하는 등 4개 작품을 수상작으로 선정했다.

 

최분임(시흥문인협회, 시인) 작가 등 3명으로 구성된 전문가 심사위원회는 이번 심사에 대해 참신한 명칭들이 많아 우열을 가리기 어려웠으나, 창의적이면서 목감동 구 청사에만 적용이 가능한 지역성과 건축물의 용도를 명확히 인지시킬 수 있는 작품을 선정하는 데 주력했다고 전했다.

 

시흥시 문화예술과는 최우수작 <목감아트27>을 바탕으로, 심사위원들의 의견과 기존의 생활문화시설 명칭(시흥문화발전소, 월곶예술공판장 등)을 참고해 부르기 좋고, 인지가 쉬운 명칭을 검토한 결과, 최종적으로 <목감아트하우스27>로 확정했다.

 

권숙 시흥시 문화예술과장은 명칭의 숫자 27은 목감아트하우스27이 유휴 공간을 활용한 문화재생공간임을 감안해 기존의 장소성을 잃지 않기 위해 건축물의 도로명주소 목감초등길27’에서 따왔다, “새 명칭 이미지를 극대화하기 위해서 시 경관디자인과와 함께 내외부 안내 사인물도 품격 있게 제작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목감아트하우스27>은 열린우리들공간, 세미나실, 문화배움실, 동아리실, 공연연습실 등으로 구성돼 전문예술단체, 생활문화단체 등 관내 예술단체들의 부족한 활동공간을 보완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정식 운영은 오는 3월 말로 계획하고 있으나, 열린우리들공간, 공연연습실 등 일부 공간은 2월 중 개방할 예정이다.

 

문의는 시흥시청 문화예술과(031-310-6704)로 하면 된다.

심귀자 기자 (bkshim21@naver.com)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